금강신문

상단여백
HOME 뉴스 종단
㈜도반유통, 조계종 직영 불교용품점 승소 개소
조계종 사업지주회사 (주)도반HC 산하 (주)도반유통은 10월 14일 오후 4시 서울 전법회관 1층에서 승소 개소식을 진행했다.

10월 14일, “불교계 공공 유통플랫폼 매장 기능 구축할 것”

조계종 사업지주회사 ㈜도반HC 산하 ㈜도반유통이 종단 자체 제작 브랜드인 ‘승소’ 매장 개소식에서 “불교계의 공공 유통플랫폼 매장으로서의 역할을 공고히 해나가겠다.”고 밝혔다.

㈜도반유통(대표 윤찬목)은 10월 14일 오후 4시 서울 전법회관 1층에서 불교계 공공 플랫폼 매장 ‘승소 개소식’을 진행했다. 행사에는 ㈜도반HC회장 원행 스님(조계종 총무원장)을 비롯해 도반HC 대표이사 지현 스님(조계사 주지), 조계종 사업부장 주혜ㆍ재무부장 탄하ㆍ포교부장 정인 스님, 봉은사 주지 원명ㆍ보문사 주지 선조 스님 등이 참석했다.

이날 개소식은 △현판 개막 △축하 떡 나눔 △격려사 △매장 라운딩 △기념촬영 등으로 진행됐다. 

이 자리에서 원행 스님은 격려사를 통해 “승소 매장 개소를 위해 노력해주신 모든 분들에게 감사하다.”면서 “사부대중이 편리하고 합리적인 가격으로 불교문화상품을 이용할 수 있도록 운영해주길 바란다.”고 당부했다.

승소에서는 자체 브랜드 상품을 비롯해 조계종 표준 내지 인증 불교용품(연등ㆍ승복ㆍ차ㆍ향ㆍ불구 등)을 저렴하게 판매한다. 더불어 매장 일부를 불교문화상품 개발을 위해 노력하는 사찰ㆍ스님ㆍ불자 상공인 등이 상설전시를 통해 제품을 홍보하고 판매할 수 있는 장소로 사용하도록 제공하고, 불교와 사회공익성을 지닌 문화상품을 결합하는 등 불교문화상품의 질을 향상을 위한 다양한 방법을 모색할 예정이다.

이와 함께 ㈜도반HC에서 설치한 ‘연구소 불모’를 통해 전각 건립, 사찰 운영 등에 필요한 불상ㆍ탱화 상담 지원 사업과 ‘천연수제침향’ 등의 물품을 개발ㆍ전시해 불교문화상품을 대중화해 나갈 계획이다.

승소에서 판매하는 물품은 스님 15%, 조계종 신도증 소지자 10% 할인된 가격으로 제공된다. 수익금은 사업운영비를 제외하고 전액 조계종 승려복지사업 기금으로 활용될 예정이다.

한편 조계종은 1995년 설립한 ㈜조계종출판사를 종단 목적사업기금 확충을 위해 법인으로 전환하고, 총무원 사업부를 중심으로 2017년 3월 사업지주회사 ㈜도반HC을 창립했다. ㈜도반HC는 산하 기관으로 ㈜도반유통을 설치하고, 승소 상품 및 달력 보급 등 불교계 유통사업 기반을 조성하고자 했다. 이와 함께 서울 한국불교역사문화기념관 ‘나무카페’와 강화 보문사 ‘도반마을’ 매장을 운영하고 있다. 

현판을 제막하는 조계종 총무원장 스님과 내빈들.
원행 스님이 격려사를 하고 있다.
원행 스님과 내빈들이 개업 기념 떡을 자르고 있다.
승소 매장 내부 모습.

문지연 기자  dosel7471@gmail.com

스마트폰 어플로 만나요, '천수천안 금강신문'

<저작권자 © 금강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문지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