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강신문

상단여백
HOME 뉴스 신행
지구촌공생회 “지뢰밭서 사는 아이들에게 희망주세요”
5. 캄보디아 아이들의 지뢰피해 방지를 위한 지뢰 위험성 교육.

캄보디아 주민 안전 생활 위한 캠페인 진행

지구촌공생회(이사장 월주 스님)가 과거 내전과 전쟁을 거치며 매설된 지뢰로 현재까지 삶을 위협받고 있는 캄보디아 주민들과 아이들에게 안전한 일상을 선물하기 위한 모금 활동에 나선다.

이번에 도움을 줄 곳은 캄보디아 북서부에 위치해 있는 지뢰매설지역 K5 Belt로 서울 면적의 7배에 달하며, 최소 6~700만 개의 지뢰가 매설돼 있을 것으로 추정되는 지역이다. 지금까지 매년 200여 명의 사상자가 발생하고 있으며, 어린아이들의 경우 호기심에 지뢰를 만져 피해를 입는 경우가 전체 사상자의 35%에 달한다. 또 도처에 매설돼 있는 지뢰의 위험성으로 인해 지역개발을 진행할 수 없어 빈곤의 늪에서 빠져나오지 못하고 있는 상황이다.

지구촌공생회는 이번 캠페인을 통해 모인 성금을 캄보디아 지뢰매설지역 주민들의 안전한 생활터전 확보를 위한 지뢰제거와 아이들의 지뢰피해 방지를 위한 교육비로 사용할 예정이다.

지구촌공생회 이사장 월주 스님은 “반짝이는 아이들이 더 이상 지뢰로 인해 피해를 입지 않아야 한다.“며 “지뢰제거 뿐 아니라 나아가 저개발 지역의 기반시설 지원 등 평화마을 복원을 위해 많은 정성이 모아지길 바란다.”고 말했다.

이번 캠페인에 참여하고자 하는 개인 및 사찰 단체는 후원계좌(농협 100026-55-003657, (사)지구촌공생회)를 통해 도움을 줄 수 있다. 또한 ‘카카오 같이가치(https://together.kakao.com/fundraisings/68022)’와 ‘네이버 해피빈(https://happybean.naver.com/donations/H000000155390)’을 이용해 동참할 수도 있다.

한편 지구촌공생회는 캄보디아ㆍ라오스ㆍ미얀마ㆍ네팔ㆍ몽골ㆍ케냐 등 6개 빈곤 국가 주민들을 위해 국제개발협력 사업을 진행하고 있으며, ‘지뢰없는 공생평화마을’ 조성을 위해 캄보디아 지뢰제거연대 CSHD와 협력해 45개 마을, 약 44만 평에 달하는 지뢰를 제거하고 있다.

문의. 지구촌공생회(02-3409-0303)

캄보디아 아이들의 지뢰피해 방지를 위한 지뢰 위험성 교육.
지뢰제거연대 CSHD의 지뢰제거 작업.
지뢰로 인해 피해를 입은 캄보디아 주민.
지뢰제거 작업을 통해 발견된 매설 지뢰.

 

조용주 기자  smcomnet@naver.com

<저작권자 © 금강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조용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