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강신문

상단여백
HOME 뉴스 신행
대불련총동문회, 제17회 전국동문대회 연다

6월 22~23일, 고창 선운사 일원서
‘화합
정진으로 하나되는 대불련’ 주제

한국대학생불교연합회 동문들이 결속과 화합을 다지고, 미래 불교를 위한 결의를 다지는 자리가 마련된다.

한국대학생불교연합회 총동문회(회장 백효흠, 이하 총동문회)는 6월 22~23일 양일간 고창 선운사와 성송체육회관 일원에서 ‘화합과 정진으로 하나되는 대불련 – 대불련 선운산에 활짝 피다’를 주제로 제17회 전국동문대회를 개최한다. 행사에는 동문과 가족 등 500여 명이 참석할 예정이다.

먼저 22일 고창 성송체육관에서 봉행되는 입제식은 △대회사(백효흠 회장) △환영사(홍수기 전북지부장) △축사(선운사 주지 경우 스님ㆍ전국 지부장) △자랑스런 대불련인상 수여 △시곡장학금 수여 △자비의쌀 후원 △명랑운동회 △어울림 한마당 등으로 진행될 예정이다.

이날 자랑스런 대불련인상은 진리의벗 상에 열린선원장 법현 스님, 진리의얼 상에 서울대불교동문회, 진리의빛 상에 박호섭 법사 등이 수상한다. 또 자비의 쌀은 선운사 노후수행마을과 고창종합복지관에 전달된다.

다음날인 23일에는 도솔암까지 도보로 이동해 마애불 기도 발원과 미래불교 활성화 결의문을 낭독할 예정이다. 이와 함께 선운사 일주문에서 사천왕문까지 300m 거리를 3보 1배 하고, 명상수행도 진행된다.

도솔암 마애불 기도 발원문은 ‘미래 불교, 젊은 불자 육성 구현을 위한 불교적 책무와 실천 강화’를, 미래불교 활성화 결의문은 ‘미래 불교 활성화를 위한 노력’ 등이 담겼다.

백효흠 총동문회장은 “이번 동문대회는 총동문회의 새로운 50년과 불교발전 및 동문들의 결속을 위한 중요한 자리”라며 “또 동문대회를 계기로 지역 불교의 발전과 활성화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조용주 기자  smcomnet@naver.com

<저작권자 © 금강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조용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