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강신문

상단여백
HOME 뉴스 복지
종로노인福, 한국마사회 상생기부금 사업 선정

4800만원 규모…취약계층 소방시설 보급

구립 종로노인종합복지관이 한국마사회가 지원하는 4,800만원 규모의 상생기부금 공모사업에 선정됐다.

구립 종로노인종합복지관(관장 정관 스님)이 한국마사회가 지원하는 4,800만원 규모의 상생기부금 공모사업에 선정돼 종로구 취약계층에 기초소방시설을 보급한다. 또 지역 내 문화체험 기회 확대를 위해 ‘종로구민 누구나 극장’을 오픈한다.

상생기부금은 한국마사회가 지역사회와 상생을 위한 노력의 일환으로 지역의 숙원사업을 위해 지원된다. 올해 1~4차에 걸쳐 전국 103개 사업에 26억 원을 지원해 지역사회를 위한 나눔을 꾸준히 이어가고 있다.

종로노인종합복지관은 지난해 한국마사회 상생기부금을 통해 종로구 500가구에 기초소방시설을 보급해 취약계층 가구 21.8%가 기초소방시설을 완비했고, 올해도 600가구에 추가 설치할 예정이다. 또한 복지관 4층 종로마루 홀에 지역주민 누구나 이용할 수 있는 ‘종로구민 누구나 극장’을 개관하여 지역주민이 함께하는 공유복지의 장을 마련할 계획이다.

종로노인종합복지관장 정관 스님은 “최근 복지의 화두는 바로 ‘마을’과 ‘지역상생’이다. 마을의 상생과 교류가 복지사각지대를 해소할 수 있다.”며 “우리 복지관은 앞으로도 한국마사회와 함께 협력해 살기 좋은 우리 동네를 만들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조용주 기자  smcomnet@naver.com

<저작권자 © 금강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조용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