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강신문

상단여백
HOME 뉴스 신행
제4회 금강대 유학생 구인사 템플스테이

8~10일 단양 구인사서, 40여 명 참가

   
▲ 금강대 어학원 학생들이 스님과의 차담 시간을 앞두고 명상을 하고 있다.

외국인 유학생들에게 한국불교문화의 이해를 돕기 위한 템플스테이가 열렸다.

천태종(총무원장 도정 스님)은 10월 8일부터 10일까지 단양 구인사에서 금강대 어학원에 재학 중인 학생들을 대상으로 템플스테이를 실시했다. 템플스테이에는 중국ㆍ대만ㆍ일본ㆍ러시아ㆍ스페인ㆍ프랑스ㆍ인도ㆍ헝가리 등 20개국 40여 명의 학생이 참가했다.

학생들은 2박 3일간 △사찰 안내 및 자기소개 △예불 △적멸궁 참배 △불교천태중앙박물관 견학 △발우공양△스님과의 차담 △명상 수행 등 다양한 프로그램을 체험했다.

첫날 학생들은 낯선 환경이 신기한 듯 두 눈을 크게 뜨고 두리번거렸다. 하지만 이내 스님들에게 합장 인사를 하고 법당에서 절을 하며, 하나둘씩 사찰문화에 적응해 나갔다. 특히 많은 외국인들이 힘들어하는 발우공양에서는 음식을 남기지 않고 게송을 경청하는 모습을 보였다.

템플스테이에 참가한 한 학생은 “불교문화를 평소에 접하기가 쉽지 않아 낯설었지만 스님과의 차담 시간 등을 통해 불교에 대한 이해의 폭을 넓힐 수 있었다”며 “앞으로 한국과의 민간 외교 부문에서 활동하고 싶다”고 소감을 말했다.

윤호섭 기자  sonic027@naver.com

<저작권자 © 금강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윤호섭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