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강신문

상단여백
HOME 뉴스 신행
부산불교聯, 사명대사 열반 추모대재 봉행한다10월 2일, 초읍 어린이대공원 사명호국광장서

부산광역시불교연합회가 사명대사 열반 411주기를 기리는 법석을 마련했다.

부산광역시불교연합회(회장 경선 스님ㆍ범어사 주지, 이하 부산불교연합회)는 10월 2일 오후 3시 부산 초읍 어린이대공원 사명호국광장에서 ‘사명대사 열반 411주기 추모대재’를 봉행한다.

부산불교연합회 사무총장 보운 스님의 사회로 진행되는 추모대재는 △개회 △헌화 △삼귀의 △반야심경 △호국발원문(박수관 부산불교총연합신도회장) △사명대사 행장소개(부산불교연합회 상임부회장 진광정사ㆍ진각종 부산교구청장) △봉행사(부산불교연합회 수석부회장 영제 스님ㆍ삼광사 주지) △대재사(경선 스님) △사명대사 추모가 △사홍서원 등의 순서로 진행될 예정이다.

부산불교연합회 관계자는 “사명대사는 전쟁 전후로 부산지역에서 호국불교 정신으로 대자비를 실천해 우리 민족과 나라를 구하는데 앞장선 구국영웅”이라며 “코로나19로 국가적 재난을 마주하는 요즘, 전쟁이라는 국난 속에서 민초를 향한 대자비심을 내셨던 사명대사의 뜻과 업적을 우리 모두 되새길 필요가 느껴진다.”고 취지를 설명했다.

한편 부산불교연합회는 해마다 사명대사 열반 추모대재를 봉행, 사명대사와 수많은 승병의 업적을 기리고 호국불교 정신을 알리는 데 앞장서고 있다. 

문지연 기자  dosel7471@gmail.com

스마트폰 어플로 만나요, '천수천안 금강신문'

<저작권자 © 금강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문지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