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강신문

상단여백
HOME 천태소식
서울 금불대, 단양요양원ㆍ보금자리에 위문품 전달9월 8일, 건강 영양식ㆍ수동휠체어 등
나누며하나되기도 코로나 예방물품 전달
서울금강불교대학과 (사)나누며하나되기는 추석 명절을 맞아 9월 8일 단양노인전문요양원과 단양노인보금자리에 위문품과 코로나19 예방물품을 전달했다.<사진=(사)나누며하나되기>

민족 대명절인 추석을 앞두고 천태종 서울금강불교대학 재학생과 (사)나누며하나되기가 어르신들에게 위문품을 전달했다.

서울금강불교대학(학장 경혜 스님ㆍ서울 관문사 주지ㆍ천태종 교무부장, 이하 서울금불대)과 (사)나누며하나되기(이사장 도웅 스님ㆍ천태종 사회부장)는 9월 8일 오전 11시 천태종복지재단 산하 단양노인전문요양원(원장 일화 스님)ㆍ단양노인보금자리(원장 김영민)와 ‘추석 명절 맞이 어르신 위문품ㆍ코로나19 예방물품 전달식’을 진행했다.

이날 전달된 물품은 어르신들이 생활하면서 필요한 △영양죽 △건강세트 △수동휠체어 △쌀 △과일 △마스크 △손소독제 △알콜물티슈 등이다. 각 물품은 서울금불대 1ㆍ2ㆍ3학년 재학생들이 십시일반 모은 기금 200만 원과 나누며하나되기가 보관 중인 물품으로 마련됐다.

이진철 서울금불대 회장은 “누구도 피할 수 없는 생로병사의 진리 속에 노인을 부모처럼 섬기는 효(孝)의 마음이 큰 공덕을 쌓는 일이라고 배웠다.”면서 “동문 재학생 일동이 함께 뜻깊은 자비행을 실천할 수 있어서 기쁘다.”고 설명했다.

김경민 단양보금자리원장은 “코로나19 등의 여파로 후원이 많이 줄었다.”면서 “작년에 이어 어르신들을 위해 물심양면 지원해주셔서 감사하다.”고 말했다.

한편 이날 전달식에는 나누며하나되기 정책실장 문법 스님, 이진철 서울금불대 회장 및 임직원 등이 참석했다. 

서울금불대와 나누며하나되기가 물품과 함께 전달한 과일들.

문지연 기자  dosel7471@gmail.com

스마트폰 어플로 만나요, '천수천안 금강신문'

<저작권자 © 금강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문지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