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강신문

상단여백
HOME 포토뉴스
가로 20m 고문헌 정리하는 학예연구사

국립중앙도서관(관장 서혜란)은 2월 2일 〈북천가(北遷歌)〉 등 3개의 가사(歌詞)를 20m 종이에 한글로 필사한 자료를 두루마리 형태로 정리하는 고문헌 학예연구사의 모습을 공개했다.

〈북천가〉는 조선후기 김진형(1801-1865)이 홍문관교리로 있을 때 이조판서 서기순(徐箕淳)의 비행을 논척(論斥)하다가 수찬 남종순(南鍾順)에 몰려 함경도 명천에 유배되었다가 방면되어 돌아오기까지의 애환을 노래한 작품이다.

문지연 기자  dosel7471@gmail.com

스마트폰 어플로 만나요, '천수천안 금강신문'

<저작권자 © 금강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문지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