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강신문

상단여백
HOME 뉴스 복지
홍천군종합사회복지관, 긴급비상형태 운영

코로나19 방역·비대면 프로그램 강화

천태종복지재단 산하 홍천군종합사회복지관(관장 이상록)은 “코로나19로 사회적 거리두기가 2단계로 격상됨에 따라 12월 1일부터 긴급비상형태로 운영한다.”고 밝혔다. 이에 복지관은 생활밀착형 및 비대면 프로그램을 강화하고 방역에 철저를 기한다.

교육·문화 프로그램은 12월 11일 종강할 예정이었으나 긴급비상형태로 전환되어 11월 27일로 종강했다. 식당은 운영을 중단하고 기초생활수급자·차상 위 계층 등 결식이 우려되는 독거어르신에게는 워킹스루 방식의 도시락 배부를, 거동이 불편한 어르신에게는 직접 도시락을 전달하고 있다. 경제적 어려움과 돌봄이 필요한 세대에는 비대면 방식으로 밑반찬을 지원한다.

장난감 도서관 ‘혜윰’과 카페 ‘연’은 기존과 동일하게 운영하며, 기존의 사업들은 비대면 프로그램으로 전환되어 운영할 예정이다.

이상록 홍천군종합사회복지관장은 “코로나19 상황이 종료 될 때까지 지역 주민들에게 최대한의 복지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전했다.

정현선 기자  honsonang@daum.net

스마트폰 어플로 만나요, '천수천안 금강신문'

<저작권자 © 금강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현선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