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강신문

상단여백
HOME 뉴스 복지
조계종복지재단, 10ㆍ20년 근속 우수자원봉사자 시상
조계종사회복지재단은 11월 20일 오전 10시 30분 서울 전법회관 3층 회의실에서 ‘조계종자원봉사단 10년ㆍ20년 근속 우수자원봉사자 시상식’을 개최했다.

11월 20일, 서울 전법회관 3층서

조계종복지재단이 자원봉사단에서 10년ㆍ20년 동안 활동한 우수자원봉사자의 노고를 치하했다.

조계종사회복지재단(대표이사 원행 스님ㆍ조계종 총무원장)은 11월 20일 오전 10시 30분 서울 전법회관 3층 회의실에서 ‘조계종자원봉사단 10년ㆍ20년 근속 우수자원봉사자 시상식’을 개최했다. 시상식은 코로나19 감염 예방 및 확산 방지를 위해 총 20명의 우수자원봉사자(10년 근속 18명ㆍ20년 근속 2명) 가운데 5명을 대표로 초청해 소규모로 진행됐다.

이 자리에서 조계종복지재단 사무처장 탄웅 스님은 “나와 함께 이 세상을 살아가는 다른 사람들을 돕고자 하는 마음을 갖고 실천하는 자원봉사분들이 바로 불보살님”이라며 “20년ㆍ30년이 지나도 처음 봉사를 시작할 때 누군가를 생각하고 도와주고자 했던 그 마음이 변치 않는다면 그 자체로 불보살의 삶을 사는 것”이라고 강조했다. 또 봉사자들의 공로를 치하하며, 앞으로도 그 마음으로 지속적인 봉사활동을 당부했다.

이날 시상식에 참석한 봉사자들에게는 표창패와 근속봉사자 뱃지, 꽃다발, 부상 등이 수여됐다.

10년 근속 우수봉사자 대표로 수상한 김진대 봉사자는 “경락마사지봉사를 하며 내 작은 봉사가 다른 분들에게 큰 도움이 되어 행복을 전할 수 있다는 것에 많은 보람을 느낀다.”고 소감을 전했다.

이어 20년 근속 우수봉사자 대표로 수상한 홍금자 봉사자는 “모두의 도움이 있기에 꾸준히 봉사할 수 있었다.”면서 “장애인시설에서 봉사를 하며 사람들의 편견에 마음이 아프고 안타까운 경우가 많은데, 사람들이 편견이나 부담 없이 봉사를 했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한편 1995년 8월 창립한 조계종자원봉사단은 불교자원봉사 활동의 전문화와 활성화에 앞장서며 국내ㆍ외 재난재해 현장 긴급구호, 염불, 호스피스, 정서지원, 급식봉사 등 다양한 활동을 통해 도움의 손길이 필요한 사회 곳곳에 나눔을 실천하고 있다.

조용주 기자  smcomnet@naver.com

스마트폰 어플로 만나요, '천수천안 금강신문'

<저작권자 © 금강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조용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