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강신문

상단여백
HOME 뉴스 학술/문화재
한국음식사 정립 위한 세미나 열린다

동방문화대학원대 불교문예연구소
11울 18일 오후 2시 교내 호운관서

동방문화대학원대학교 불교문예연구소(소장 차차석)는 11월 18일 오후 2시 교내 호운미술관에서 ‘한국음식사 정립을 위한 문헌과 실물 고찰’이란 주제로 음식문화 학술세미나를 개최한다.

음식문화연구회가 주최하고, 동 연구소가 주관하는 이번 세미나에서는 제1주제 ‘조선 이후 누룩의 역사 고찰’을 이상훈 술문헌 연구가가 발표하고, 제2주제 ‘〈임원경제지〉, 〈정조지〉의 번역과 한식 재현’을 임원경제연구소 정정기 박사가 발표한다.

세미나는 토론자 없이 발표를 마친 후 질의응답과 토론이 진행되며, 사회는 공만식 동방문화대학원대학교 교수가 맡을 예정이다. 

윤완수 기자  yws37@nate.com

스마트폰 어플로 만나요, '천수천안 금강신문'

<저작권자 © 금강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윤완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