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강신문

상단여백
HOME 뉴스 사회
한국종교인연합, 제106회 평화포럼 개최
한국종교연합은 10월 21일 오후 2시 30분 대전 광수사에서 ‘제106회 평화포럼, 문명의 위기와 종교’를 개최했다. <사진=광수사>

10월 21일, 대전 광수사서
문명의 위기와 종교 주제로

기후와 환경을 중심으로 우리 사회와 종교계가 나아가야 할 방향을 모색하는 세미나가 천태종 대전 광수사에서 열렸다.

한국종교연합(URI-Korea, 상임대표 박경조)은 10월 21일 오후 2시 30분 광수사에서 ‘제106회 평화포럼, 문명의 위기와 종교’를 개최했다. 포럼은 코로나19 감염 예방 및 확산 방지를 위해 최소 인원만 참석하고, 유튜브로 생중계 됐다.

이 자리에서 광수사 주지 무원 스님(한국종교인연합 공동대표)은 인사말을 통해 “현대사회는 급격한 기후변화로 각종 환경문제와 감염병 확산 등 여러 몸살을 앓고 있다.”면서 “기후 위기로 문명과 생태계가 파괴돼 걱정스러운 시기에, 종교계 차원에서 문제 해결을 위한 방안을 모색하고자 이 자리를 마련하게 됐다.”고 설명했다.

한편 이날 포럼은 △인사말(박경조 한국종교연합 상임대표ㆍ무원 스님) △발제(이정배 前감리교신학대학교수ㆍ(사)세상과함께 이사장 유연 스님) △토론(살림문화재단 이사장 이우송 신부ㆍ천주교 서울대교구 김홍진 신부) 등의 순서로 진행됐다. 사회는 이상호 유교신문 대표(한국종교연합 공동대표)가 맡았다. 

광수사 주지 무원 스님(한국종교연합 공동대표)이 인사말을 하고
이정배 前 감리교신학대학교수가 발제문을 읽고 있다.
이날 포럼은 코로나19 감염 예방 및 확산 방지를 위해 최소한의 인원만 참석했으며, 유튜브로 생중계됐다. 참가자들이 단체사진을 촬영하고 있다.

문지연 기자  dosel7471@gmail.com

스마트폰 어플로 만나요, '천수천안 금강신문'

<저작권자 © 금강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문지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