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강신문

상단여백
HOME 뉴스 신행
BTN불교TV, 강화도 스페인 마을서 환경콘서트 연다

10월 18일, 송봉주ㆍ우순실ㆍ박시환 등 출연

환경보존을 주제로 한 음악 콘서트가 열린다.

BTN불교TV(대표이사 구본일)는 10월 18일 오후 4시 30분 강화도 스페인 마을에서 ‘BTN환경콘서트 - 두 번째 이야기’를 개최한다. 이번 환경 콘서트는 누구나 무료로 관람할 수 있다.

BTN환경콘서트는 올해 슬로건을 ‘지구를 생각하는 방송’으로 내걸고 환경위기 극복에 앞장서고 있는 불교TV가 자연ㆍ환경ㆍ생태에 대한 부처님의 가르침을 기초로, 생태적 삶의 가치에 대해 대중에게 경각심과 공감을 불러일으키기 위해 기획한 공익적 목적의 음악 콘서트다.

이번 공개방송은 지난 7월 첫 번째 환경콘서트를 함께 했던 BTN라디오 DJ들이 콘서트의 취지에 공감해 다시 뜻을 모아 진행하게 됐다.

이날 콘서트에는 BTN라디오 ‘울림’ DJ 송봉주ㆍ‘잃어버린 우산’의 우순실ㆍ‘슈퍼스타K 5’ 출신 박시환, 그리고 ‘프로듀스101’과 ‘미스트롯’의 황인선, ‘보이스퀸’과 ‘히든싱어’ 김연자 편에서 실력을 뽐낸 강유진, ‘미스터트롯’의 김중연 등이 출연해 특별한 라이브 무대를 선보일 예정이다.

불교TV 관계자는 “우리에게 닥친 환경의 위기를 공감하며 환경보존의 의미를 더하는 풍성한 무대가 될 것으로 기대된다.”고 설명했다.

한편 이번 공개방송은 10월 23일 오후 3시 BTN불교라디오 울림 채널에서 방송된다.

조용주 기자  smcomnet@naver.com

스마트폰 어플로 만나요, '천수천안 금강신문'

<저작권자 © 금강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조용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