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강신문

상단여백
HOME 뉴스 문화
집에서 즐기는 국립중앙박물관 온라인 ‘신국보보물전’
국립중앙박물관과 문화재청은 ‘새 보물 납시었네, 신국보보물전 2017-2019’ 네이버TV 전시 중계방송을 진행한다. 방송은 전시를 담당한 국립중앙박물관 강경남 학예연구사와 KBS의 윤인구 아나운서가 진행할 예정이다.

9월 15일 19시 네이버TV 생중계

코로나19 사회적 거리두기로 인한 박물관 휴관으로 특별전을 오랜 기간 선보이지 못했던 국립중앙박물관이 관람객을 위한 네이버TV 전시 중계방송을 마련했다.

코로나19 확산으로 현재 휴관 중인 국립중앙박물관(관장 배기동, 이하 박물관)은 문화재청(청장 정재숙)과 함께 ‘새 보물 납시었네, 신국보보물전 2017-2019’ 네이버TV 전시 중계방송을 진행한다. 방송은 9월 15일 저녁 7시에 관람객을 찾아갈 예정이다(네이버TV 방송 바로가기 https://tv.naver.com/l/54428).

이번 전시회는 지난 2017년부터 2019년까지 3년간 새롭게 지정된 국보와 보물 83건 196점을 공개하는 자리로, 국보와 보물 공개 전시로는 사상 최대의 규모로 주목을 받아 왔다. 사상 최대 규모의 국보와 보물이 한자리에 모인 만큼 그 속에 담긴 이야기도 다양하고 흥미롭다. 방송은 전시를 담당한 국립중앙박물관 강경남 학예연구사와 KBS의 윤인구 아나운서가 진행한다. 방송 중에는 전시해설 외에 전시에 대한 질문도 받아 담당 학예사가 바로 답변을 들려줄 예정이다. 아울러 방송 중 깜짝 퀴즈 당첨자 5명에게는 이번 특별전 도록을 증정하는 이벤트도 마련되어 있다.

방송을 놓쳤다면 다시보기로 만나볼 수 있다. 전시기간 중 방송 다시보기(국립중앙박물관 네이버블로그 https://blog.naver.com/100museum/222085668824)에 감상평을 남긴 관람객 10명을 선정해 ‘새 보물 납시었네, 신국보보물전 2017-2019’ 문화상품을 증정할 예정이다. 

정현선 기자  honsonang@daum.net

스마트폰 어플로 만나요, '천수천안 금강신문'

<저작권자 © 금강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현선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