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강신문

상단여백
HOME 뉴스 신행
생명나눔, 루게릭병 환자에 치료비 지원
생명나눔실천본부 이사 선일 스님이 9월 10일 법인 사무실에서 환자 보호자에게 치료비 지원금을 전달하고 있다.

9월 10일, 김영숙 씨에게 100만 원

생명나눔실천본부(이사장 일면 스님)는 9월 10일 법인 사무실에서 환자 치료비 지원금 전달식을 진행했다.

9월 치료비 지원 대상자로 선정된 환자는 김영숙(여/63세/루게릭병) 씨로 100만 원을 전달했다.

김영숙 씨는 치매를 앓고 있는 시어머니와 대장암 3기 판정을 받은 남편의 병간호에 생활비를 벌기 위한 경제활동까지 가장의 역할을 다해왔다. 그러던 어느 날 호흡곤란 증상과 함께 의식을 잃고 쓰러지게 됐고, 한순간에 루게릭병을 진단받게 됐다. 가족 구성원 모두가 소득활동이 전무한 상황에서 수천만 원이 발생되고 있는 치료비는 김 씨 가족이 감당하기엔 너무나도 힘든 현실이다.

이에 생명나눔실천본부는 월간 <행복한 빈손> 소식지를 통해 환자의 사연을 알렸고, 치료비 100만 원을 모금해 전달했다.

전달식에서 법인 이사 선일 스님은 “하루아침에 큰 병을 진단받게 돼 상심이 크겠지만 이겨낼 수 있다는 마음가짐으로 용기와 희망을 잃지 않길 바란다.”고 격려했다.

조용주 기자  smcomnet@naver.com

스마트폰 어플로 만나요, '천수천안 금강신문'

<저작권자 © 금강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조용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