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강신문

상단여백
HOME 뉴스 종단
종단협 “2주간 법회 등 모든 집합 행사 중단”

소속 종단에 코로나19 확산 방지 추가 지침

최근 수도권을 중심으로 코로나19의 집단감염이 확산됨에 따라 (사)한국불교종단협의회가 천태종을 비롯한 30여 회원종단의 전국 사찰에 2주간 모든 대면 집합 행사 중단 등 추가 지침을 전달했다.

(사)한국불교종단협의회(회장 원행 스님·조계종 총무원장, 이하 종단협)는 9월 1일 소속 종단과 사찰에 코로나19 확산 방지 및 감염 예방을 위한 추가 지침을 내렸다.

종단협은 9월 3일부터 16일까지 2주간 △법회 △불교대학 강의 △템플스테이 △합창단 소모임 등 모든 대면 집합 행사 중단, 사찰 종무원 및 상주 대중의 경우 실내에서 반드시 마스크를 착용하고 개인위생 강화 및 방역에 힘써달라고 요청했다. 

아울러 대중공양과 공용 음수대 운영을 중단하는 등 각 사찰에서 코로나19 확산 방지 및 감염예방을 위한 지침을 철저히 준수해 선제적으로 강도 높은 사회적 거리두기를 실천해 줄 것을 당부했다.

종단협은 정부 방역당국의 추가적인 지침 등이 있을 경우, 이를 확인해 사찰에 추가적인 지침을 내릴 계획이다.

문지연 기자  dosel7471@gmail.com

스마트폰 어플로 만나요, '천수천안 금강신문'

<저작권자 © 금강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문지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