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강신문

상단여백
HOME 뉴스 복지
고양덕양행신福, 중복 맞아 영양식 나눔
조계종사회복지재단 산하 고양시덕양행신종합사회복지관은 7월 23일 지역 내 취약계층 주민을 위한 ‘화평교회와 함께하는 복날 영양식 나눔’ 행사를 실시했다.

7월 23일, 화평교회 후원으로

중복을 맞아 고양시 지역 취약계층에게 영양식이 전달됐다.

조계종사회복지재단 산하 고양시덕양행신종합사회복지관(관장 성화 스님)은 7월 23일 지역 내 취약계층 주민을 위한 ‘화평교회와 함께하는 복날 영양식 나눔’ 행사를 실시했다.

이번 영양식 나눔 행사는 지난해에 이어 관내 화평교회(담임목사 김정민)의 후원으로 진행됐으며, 중복을 맞아 취약계층 200명을 대상으로 여름철 영양보충을 위한 영양식을 전달했다.

영양식을 전달받은 한 어르신은 “영양식의 기운으로 여름을 잘 보낼 수 있을 것 같고, 복지관과 교회처럼 우리를 도와주는 곳이 있어 우리 동네의 소중함을 느낀다.”며 감사 인사를 전했다.

관장 성화 스님은 “화평교회의 후원으로 지역 내 취약계층에게 복날을 맞이해 영양식을 제공할 수 있어 감사하다.”면서 “올여름 폭염이 예보되는 가운데 무더위에 힘드실 수 있는 분들의 건강에 보탬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고양시덕양행신종합사회복지관은 코로나19로 인한 집단 감염 예방을 위해 지난 2월부터 휴관중이며, 이로 인한 지역 내 취약계층의 결식을 예방하고자 무료급식 대체 도시락과 밑반찬을 지원해 오고 있다.

영양식을 전달 받고 있는 주민.

조용주 기자  smcomnet@naver.com

<저작권자 © 금강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조용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