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강신문

상단여백
HOME 뉴스 신행
나누며하나되기, 국가유공자에 코로나19 물품 지원
나누며하나되기가 호국보훈의 달을 맞아 6월 23일 서울지방보훈청에서 ‘호국보훈가족 코로나19 예방물품 9차 전달식’을 갖고, 국가유공자 관련단체에 코로나19 예방물품을 지원했다. 

6월 23일, 마스크ㆍ손 소독제 등 500세트

천태종 NGO단체인 사단법인 나누며하나되기가 호국보훈의 달을 맞아 국가와 민족을 위해 헌신한 국가유공자 관련단체에 코로나19 예방물품을 지원했다.

나누며하나되기(이사장 도웅 스님, 천태종 사회부장)는 6월 23~24일 서울지방보훈청과 파주시 보훈회관에서 ‘호국보훈가족 코로나19 예방물품 9차 전달식’을 갖고, 코로나19 확산방지를 위한 아홉 번째 자비 나눔을 실천했다.

이번 9차 지원 물품은 서울지방보훈청과 파주시 소속 보훈단체를 통해 국가유공자 및 독립유공자 등에 전달될 예정이다. 예방물품은 총 500세트로 마스크ㆍ손 소독제ㆍ물티슈ㆍ구급약품ㆍ칫솔ㆍ치약 등으로 구성됐다.

송성희 서울지방보훈청장은 23일 전달식에서 “코로나19로 어려운 시기에 국가유공자분들의 숭고한 희생정신을 잊지 않고 찾아주셔서 깊은 감사를 드린다.”면서 “뜻 깊은 의미가 담긴 물품을 관내에 독거 유공자분들께 잘 전달하겠다.”고 말했다.

24일 전달식에 참석한 김영미 파주시 복지정책과장과 김홍규 대한민국 무공수훈자회 파주지회장은 “북한 접경지역인 파주에 관심을 보여주셔서 감사를 드린다.”며 “최근 북한전단지로 긴장감이 높은 시점에 호국보훈 유공자들께 따뜻한 위로의 선물을 드릴 수 있어 기쁘다.”고 감사를 표했다.

한편 나누며하나되기는 코로나19가 종식되면 서울지방보훈청과 파주시 보훈단체와 함께 호국 유공자들의 희생과 헌신을 오래 기억하고자 ‘탱큐 힐링 템플스테이’와 ‘DMZ 평화통일 탐방’을 진행할 계획이다.

6월 24일 서울지방보훈청 파주시 보훈회관에서 ‘호국보훈가족 코로나19 예방물품 9차 전달식’을 진행했다.

정현선 기자  honsonang@daum.net

<저작권자 © 금강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현선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