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강신문

상단여백
HOME 뉴스 신행
불교TV, 지친 현대인 위로하는 힐링콘서트 연다

6월 20일, 오대산 월정사 특설무대서
가수 하림ㆍ바비킴ㆍ웅산밴드 등 출연

코로나19와 남북 갈등으로 지친 현대인을 위로하는 힐링콘서트가 오대산 월정사에서 열린다.

BTN불교TV(대표이사 구본일)는 6월 20일 오후 4시 오대산 월정사 특설무대에서 ‘2020 오대산 선재길명상 축제, 평창국제평화영화제와 함께하는 BTN힐링콘서트’를 개최한다.

이번 힐링콘서트는 가수 하림과 블루카멜 앙상블, 바비킴, 웅산밴드 등이 출연하며, 지친 현대인을 위로하는 치유와 힐링의 무대가 될 것으로 기대된다.

힐링콘서트에 앞서 오후 2시부터 같은 장소에서 오대산 월정사 ‘선재길 명상 축제’ 걷기 명상이 진행된다. 또한 평창국제평화영화제 참여작 영화 ‘찬실이는 복도 많지’도 야외 상영할 예정이다.

불교TV 관계자는 “이번 행사는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철저한 방역과 동시에 대중 밀집을 지양하고 있다. 따라서 안전한 행사 진행을 위해 좌석 간 여유로운 간격 유지 등 만반의 준비를 할 예정”이라며 “코로나19는 물론, 남북 갈등으로 인해 고통받는 불안한 시기에 불교적이면서도 평화적인 방법으로 희망의 메시지를 전할 것”이라고 설명했다.

이번 콘서트는 6월 25일 오전 11시 30분과 오후 10시 30분, 28일 오후 3시 방송된다. BTN불교라디오는 25일 오전 11시 방송된다.

조용주 기자  smcomnet@naver.com

<저작권자 © 금강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조용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