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강신문

상단여백
HOME 천태소식
부산 삼광사, 대조사전 기둥 세우는 입주식 봉행
부산 삼광사는 4월 28일 경내 대조사전 신축 부지에서 입주(立柱)식을 봉행했다.

4월 28일, 참석대중 불사 원만성취 기원

천태종 중창조 상월원각대조사님의 사상과 가르침을 기리기 위한 대조사전에 첫 기둥이 부산 삼광사에 세워졌다.

삼광사(주지 세운 스님)는 4월 28일 경내 대조사전 신축 부지에서 입주(立柱)식을 봉행하고 불사의 원만성취를 기원했다. 입주식은 세운 스님을 비롯해 김희근 신도회장 등 사부대중 500여 명이 동참한 가운데 진행됐다.

이 자리에서 주지 세운 스님은 “오늘은 대조사전의 첫 번째 기둥을 세우는 뜻 깊은 날로 대조사님 법에 귀의하며 가르침을 이어가는 원력 다짐의 장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이어 김희근 신도회장은 격려사를 통해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고 계실 텐데 대조사전 입주식에 동참해주신 모든 분들께 깊은 감사를 드린다.”며 “조사전 건립의 원력으로 코로나19도 극복하고, 불사가 원만성취 될 수 있도록 마음을 모아 동참하자.”고 당부했다.

삼광사 대조사전은 개산 50주년을 맞아 상월원각조사의 중흥불사 원력을 이어가는 불사로 지난 해 9월 기공식을 시작했으며, 연면적 280㎡(85평)여 크기에 18m 높이로 낙성될 예정이다.

입주식은 주지 세운 스님을 비롯해 사부대중 500여 명이 동참한 가운데 진행됐다.
주지 세운 스님이 대조사전 원만 불사 성취를 위해 기도를 올리고 있다.
상월원각대조사님의 사상과 가르침을 기리기 위한 대조사전에 첫 기둥이 부산 삼광사에 세워졌다.

정현선 기자  honsonang@daum.net

<저작권자 © 금강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현선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