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강신문

상단여백
HOME 천태소식
나누며하나되기, 대구지역에 코로나19 구호물품 전달

(사)나누며하나되기는 3월 16일 오후 2시 ‘코로나19’ 바이러스 확산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대구 지역에 방문해 ‘코로나19 구호물품 전달식’을 진행하고, 방역 관계자들에게 구호물품을 전달했다.

3월 16일, 대구스타디움서 전달식
손 소독제·구급약품 등 2천만 원 상당

천태종이 설립한 NGO단체인 (사)나누며하나되기가 ‘코로나19’ 확산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대구 지역을 방문해 방역 관계자들에게 구호물품을 전달하고 재난 위기극복에 작은 힘을 보탰다.

(사)나누며하나되기(이사장 도웅 스님·천태종 사회부장)는 3월 16일 오후 2시 대구스타디움에서 ‘코로나19 구호물품 전달식’을 진행했다. 전달식에는 나누며하나되기 정책과장 문법 스님(천태종 사회과장)과 진창호 사무처장, 고호석 대구시 재난안전과 팀장 등이 참석했다.

이날 나누며하나되기는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취약계층을 위해 써달라며 손 소독제· 손 소독용 알콜 물티슈·구급약품·기능성 장갑 등 위생용품과 음료 등 2,000만 원 상당의 구호물품을 전달했다.

이 자리에서 문법 스님은 “천태종 총무원장 문덕 스님께서도 대구시민에 대한 염려와 걱정이 많으시다.”며 “하루빨리 코로나19가 종식되어 시민들이 일상으로 돌아가길 간절히 기원한다.”고 격려했다.

지원물품을 전달받은 고호석 팀장은 “천태종에서 많은 관심을 가지고 우리 지역에 베풀어주신 따뜻한 마음을 시민들과 함께 나누겠다.”면서 “도움 주신 힘으로 빠른 시일 내 코로나19 감염병을 해결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감사의 뜻을 전했다.

한편 나누며하나되기는 지난 2월 9일부터 3차례에 걸쳐 코로나19로 고생하는 사회취약계층을 위해 동남아시아 이주노동자를 비롯한 질병관리본부 콜센터, 인천검역소, 광복회에 마스크·손 소독제·물티슈·구급약품 등을 전달한 바 있다.

전달식에는 나누며하나되기 정책과장 문법 스님과 진창호 사무처장, 고호석 대구시 재난안전과 팀장 등이 참석했다.
이날 나누며하나되기는 대구 지역 방역 관계자들에게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취약계층을 위해 써달라며 손 소독제· 손 소독용 알콜 물티슈·구급약품·기능성 장갑 등 위생용품과 음료 등 2천만 원 상당의 구호물품을 전달했다.

정현선 기자  honsonang@daum.net

<저작권자 © 금강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현선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