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강신문

상단여백
HOME 천태소식
나누며하나되기, 광복회에 마스크·손 소독제 지원
진창호 나누며하나되기 사무처장이 광복회를 방문해 독립유공자와 후손들을 위한 마스크·손 소독제·물티슈 및 한국전통문화 체험권·DMZ평화통일 탐방권 등을 전달하고 있다.

3월 3일, 질병관리본부·공항검역소에 음료 나눔

천태종 사단법인 나누며하나되기가 3.1운동 101주년을 맞아 광복회에 ‘코로나19’ 극복을 위한 격려 물품과 응원의 메시지를 전달했다.

(사)나누며하나되기(이사장 도웅스님·천태종 사회부장)는 3월 3일 ‘코로나19’ 극복의 염원을 담아 광복회를 방문해 독립유공자와 후손들에게 마스크·손 소독제·물티슈 및 한국전통문화 체험권·DMZ평화통일 탐방권 등을 제공했다.

함종권 광복회 복지팀장은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독립유공자에 나눔을 베풀어 준 것에 대해 깊이 감사드린다.”며 “국민의 성원에 힘입어 민족정기 선양과 통일조국촉성(統一祖國促成)에 더욱 매진하겠다.”고 말했다.

나누며하나되기는 또  ‘코로나19’ 극복을 위해 최일선에서 묵묵히 본분을 다하는 질병관리본부 콜센터 상담원 400여 명과, 인천공항 검역소 500여 명의 방역 담당자들에게 박카스와 비타500 음료수 등을 전달했다.

이날 질병관리본부 관계자는 “어려운 여건 속에서 많은 분들이 각자의 위치에서 고전분투 하고 있다.”며 “응원과 격려를 해 주신 덕분에 큰 힘이 된다. 코로나19가 종식되는 날까지 맡은바 최선을 다하겠다.”고 각오를 다졌다.

한편 나누며하나되기는 지난 2월 9일 북한이탈주민·고려인·방글라데시·미얀마·태국 등 이주노동자에게 코로나19 취약계층 확산방지를 위한 마스크·손 소독제·물티슈·구급약품 등을 전달한바 있다.

나누며하나되기가 3월 3일 ‘코로나19’ 극복의 염원을 담아 질병관리본부 콜센터 상담원 400여 명에게 박카스와 비타500 음료수 등을 전달했다.
(사)나누며하나되기는 3월 3일 인천공항 검역소 500여 명의 방역 담당자들에게 박카스와 비타500 음료수 등을 전달했다.

정현선 기자  honsonang@daum.net

<저작권자 © 금강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현선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