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강신문

상단여백
HOME 뉴스 신행
청년대학생전법단ㆍ대불련, 2019 송년법회 봉행
청년대학생전법단과 KBUF한국대학생불교연합회는 11월 30일 오후 4시 서울 중구 데이지 호텔에서 ‘2019 청년대학생전법단 송년법회’를 봉행했다.

11월 30일, 서울 중구 데이지 호텔서

한국불교의 미래인 청년ㆍ대학생들이 한 자리에 모여 송년법회를 통해 한 해를 마무리했다.

청년대학생전법단(단장 무각 스님)과 KBUF한국대학생불교연합회(회장 박유진)는 11월 30일 오후 4시 서울 중구 데이지 호텔에서 ‘2019 청년대학생전법단 송년법회’를 봉행했다. 법회에는 지도법사 스님, 대불련 지부장 및 지회장, 대학생 불자 등이 참석했다.

이 자리에서 무각 스님은 법문을 통해 “지금 모인 청년 대학생들은 불교를 인연으로 한 자리에 모이게 됐다.”면서 “여러분들 곁에는 많은 선지식들과 선배들이 항상 있다는 사실을 알아야 한다.”고 말했다.

무각 스님은 또 “어렵고 힘든 일이 닥치면 혼자서 해결하려하지 말고, 부처님이 여러분 곁에 있음을 자각 한다면 어떤 고민이 있어도 해결 될 것”이라며 “내년에도 활발한 활동을 하고, 부처님의 가피가 여러분들에게 내리길 항상 기원하겠다.”고 격려했다.

법문에 이어 무각 스님은 지도법사 스님에게 감사장을, 지부장ㆍ지회장에게 표창장을 각각 전달했다.

한편 이날 법회는 △삼귀의 △한글 반야심경 △법문 △감사장ㆍ표창장 수여 △사홍서원 순으로 진행됐으며, 참석자들은 법회가 끝난 후 만찬을 즐겼다.

법문에 이어 무각 스님은 지도법사 스님에게 감사장을, 지부장ㆍ지회장에게 표창장을 각각 전달했다.

 

조용주 기자  smcomnet@naver.com

<저작권자 © 금강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조용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