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강신문

상단여백
HOME 뉴스 종단
조계종, 조계총림 방장에 현봉 스님 추대

중앙종회, 217회 종회서 만장일치 의결

조계총림 송광사 산중총회에서 방장 후보로 추천된 현봉 스님이 조계종 중앙종회에서 만장일치로 추대됐다.

조계종 중앙종회(의장 범해 스님)는 11월 5일 오전 10시 한국불교역사문화기념관 2층 국제회의장에서 재적의원 81명 중 77명이 참석한 가운데 제217회 중앙종회 정기회를 개회했다. 개회 후 중앙종회의장 범해 스님은 개회사, 총무원장 원행 스님은 인사말을 통해 상정된 안건을 심도있게 논의해 잘 처리해 줄 것을 당부했다.

중앙종회는 제216회 중앙종회 임시회의 결의사항은 문건으로 대체한 뒤 조계총림 송광사 방장 추대의 건을 상정, 만장일치로 통과 시켰다. 조계총림 방장 현봉 스님은 송광사 구산 스님을 은사로 출가했다. 1975년 구산 스님을 계사로 사미계, 1977년 구산 스님을 계사로 구족계를 수지했다.

중앙종회는 또 총무원장 원행 스님이 제출한 △종헌 개정의 건 △종법 제·개정의 건을 상정했다. 총무부장 금곡 스님은 사찰 1,000여 곳에 보낸 설문지의 취합이 안됐다는 이유로 안건을 철회하고, 차기 종회에 다시 상정키로 했다. 종헌개정및종법제개정특별위원회가 제안한 법계법 개정안도 철회 후 차기 종회에 재상정키로 했다.

중앙종회는 총림법·징계법·교육법·사면, 경감, 복권에관한법·은퇴출가에대한특별법·승려복지법·포교법 개정안을 다루기 전 의사일정을 변경해 불기 2563(2019)년도 중앙종무기관 및 산하기관 종정감사의 건을 상정, 통과시켰다. 중앙종회는 각 분과별로 종정감사를 한 뒤 6일 오후 2시 속개하기로 했다.

이강식 기자  lks9710@nate.com

<저작권자 © 금강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강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