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강신문

상단여백
HOME 천태소식
서울 관문사, 27일 ‘한국사경연구회원전’ 개막

천태종 서울 관문사에서 9월 27일 오후 4시 기획초대전 ‘한국 전통사경의 법고창신(法古創新)’ 개막식이 개최됐다.

10월 6일까지 성보박물관서, 현대사경·서각 등 35점

사찰순회전시회인 ‘제14회 한국사경연구회원전’ 그 첫 번째 전시회가 천태종 서울 관문사 성보박물관에서 열렸다.

천태종 서울 관문사(주지 월장 스님·천태종 총무부장)는 9월 27일 오후 4시 기획초대전 ‘한국 전통사경의 법고창신(法古創新)’ 개막식을 개최했다. 개막식에는 천태종 사회부장 도웅 스님 등 종단 스님과 한국사경연구회장 행오 스님, 김경호 명예회장 등 100여 명이 참석했다.

이날 개막식은 전시회를 축하하는 테이프 절단식에 이은 축사, 인사말, 격려사, 작품관람 등의 순으로 진행됐다.

한국사경연구회장 행오 스님은 인사말에서 “성대하고 여법한 전시회를 열 수 있도록 도움을 준 천태종 관문사에 사경연구회원을 대표해 깊은 감사를 드린다.”고 말했다.

김경호 한국사경연구회 명예회장도 “이번 전시회는 사경연구회원들이 붓을 놓지 않고 꾸준히 수행해온 결과물들이다. 무엇보다 작가로써 수행자로써 작품을 출품해준 회원들께 감사의 말씀을 전한다.”고 축사했다.

제14회 한국사경연구회원전는 10월 6일까지 10일간 진행되는 사찰순회전시회다. 한국사경연구회는 서울 관문사 기획초대전을 시작으로 전국을 순회하며 연 1회 전시회를 개최할 계획이다.

이번 전시회에는 전통사경을 계승한 권자본·절첩본·선장본 등의 작품과 현대사경·성경사경·서각 등 35점의 다양한 작품이 출품됐다. 작품은 한지, 상지, 감지, 색지에 묵서, 금니, 은니, 채색, 경면주사 등의 재료를 사용해 제작됐다. △관세음보살 42수진언(행오 스님) △보현보살도(김명림) △여래십대발원문(김이중) △신묘장구대다라니(이계희) △법성게(김귀항) △법화경약찬게(허유지) △무구정광대다라니경(윤경남) 등이다.

내빈들이 전시회 개막을 알리는 테이프 절단식을 하고 있다.
미처 개막식에 참석하지 못한 관문사 주지 월장 스님이 뒤늦게 도착해 김경호 회장과 전시 작품을 관람하고 있다.
관문사 주지 월장 스님이 방명록을 쓰고 있다.
내빈 스님들이 삼귀의를 하고 있다.
한국사경연구회장 행오 스님이 인사말을 하고 있다.
김경호 한국사경연구회 명예회장이 축사를 하고 있다.
김경호 한국사경연구회 명예회장이 관문사에 감사를 표하며 상명 스님에게 작품 도록을 전달하고 있다.
관문사 주지 월장 스님을 비롯한 내빈들과 전시회에 작품을 출품한 작가 등이 개막식 후 찍은 단체사진.
한국사경연구회원전을 찾은 스님들이 전시품을 둘러보고 있다.
한국사경연구회원전을 찾은 관람객들이 전시품을 둘러보고 있다.
한국사경연구회원전을 찾은 관람객들이 전시품을 둘러보고 있는 모습.

정현선 기자  honsonang@daum.net

<저작권자 © 금강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현선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