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강신문

상단여백
HOME 뉴스 신행
지구촌공생회, 라오스에 15번째 교육시설 문 열어
지구촌공생회는 9월 2일 라오스 산냐부리주 깬타우군에서 ‘깬타우 사미중ㆍ고등학교 준공 및 개교식’을 진행했다.

9월 2일, 깬타우 사미중ㆍ고등학교 준공식

라오스의 미래 지도자가 될 사미스님의 교육을 책임질 교육시설이 문을 열었다.

지구촌공생회(이사장 월주 스님)는 9월 2일 라오스 산냐부리주 깬타우군에서 ‘깬타우 사미중ㆍ고등학교 준공 및 개교식’을 진행했다. 행사에는 지구촌공생회 사무처장 덕림 스님, 라오스 승가교육청 장관 마하푸싸완 판타부와리 스님, 암카 락사미 깬타우군수 등 정부 관계자와 지역주민 등 500여 명이 참석했다.

이번에 준공된 깬타우 사미중ㆍ고등학교는 교실 1동 10칸(교무실ㆍ도서실ㆍ컴퓨터실)과 화장실 1동 8칸의 규모로 현재 중학교 1~4학년까지 99명의 사미스님이 재학중이다. 앞으로 고등학교 1~3학년 과정을 매년 1학급씩 증설할 예정으로 여러 명의 사미스님들을 수용하게 돼 라오스에 새로운 희망을 심어줄 교육시설로서 한 몫을 담당하게 될 예정이다.

이날 준공식에서 이사장 월주 스님은 덕림 스님이 대독한 축사를 통해 “학교 준공은 여러 스님의 보살행과 지방정부 및 학교 관계자, 마을주민과 사미스님들의 자발적 모금 등 많은 이들의 공덕이 있었기에 가능했다.”며 “거룩한 뜻을 담아 건립된 이곳의 사미스님들이 라오스 불교 발전의 초석이 되길 기원한다.”고 말했다.

이어 암카 락사미 군수는 “중앙정부ㆍ도청ㆍ교육청ㆍ깬타우 스님ㆍ학부모 등 모두가 협력해 학교 관리를 철저히 하겠다.”면서 “젊은 사미스님들은 이곳에서 라오스 미래의 지도자로 꿈을 키워나갈 것”이라고 강조했다.

축사를 하고 있는 지구촌공생회 사무처장 덕림 스님.
암카 락사미 깬타우군수가 지구촌공생회에 감사장을 전달하고 있다.
라오스 깬타우 사미중ㆍ고등학교 전경.

조용주 기자  smcomnet@naver.com

<저작권자 © 금강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조용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