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강신문

상단여백
HOME 뉴스 출판
열여섯 수행자의 인터뷰 <원력의 화신> 출간

원력으로 부처님 법 전하는 생생한 현장 이야기

원력(願力)으로 부처님 가르침을 실천하며 대중들에게 불법(佛法)의 정수를 전하고 있는 열여섯 사부대중의 생생한 목소리를 담은 <원력의 화신>(상상출판)이 발간됐다.

원력은 부처님 가르침에 따라 상구보리 하화중생(上求菩提 下化衆生)을 실천하는 것이다. 성불하기 위해 수행 정진하는 것을 일반적으로 생각할 수 있지만, 이번 책에서는 다양한 방법으로 부처님 법을 실천하는 수행자들의 이야기를 담았다.

책에는 수십 년간 도심포교에 매진해온 서울 구룡사 회주 정우 스님, 제따와나선원을 일구고 있는 일묵 스님, 자제공덕회 이사장 보각 스님, 국행수륙재와 사찰음식을 통해 문화포교를 전하고 있는 서울 진관사 주지 계호 스님, 서울 공생선원장 무각 스님 등의 인터뷰를 생생하게 담아냈다.

또 오대산 월정사 주지 정념 스님, 서울 경국사 주지 경암 스님, 불교상담개발원장 선업 스님, 은유와 마음 연구소 대표 명법 스님, 차(茶)로 중생제도를 실천하는 능혜 스님, 구례 화엄사 주지 덕문 스님, 대구 낙산심인당 호당 정사와 정진심 전수 등도 조명했다.

이외에도 국제포교사회 김성림 회장, 청화불교대학 김영동 학장, 광주전남불교환경연대 이해모 운영위원장, 조계종 중앙신도회 이기흥 회장의 원력도 소개했다.

유철주 저자는 프롤로그를 통해 “많은 수행자들을 만나며 적지 않은 가르침을 듣고 배웠다. 반드시 대중들 삶에 도움을 주겠다는 다짐과 실천의지가 석가모니 부처님이 깨달음을 이뤄가는 과정 못지않았다.”면서 “각자의 분야에서 끊임없이 연구하고 실천하는 수행자들 모습 자체가 아름다움이었다.”고 회고했다.

정현선 기자  honsonang@daum.net

<저작권자 © 금강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현선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