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강신문

상단여백
HOME 뉴스 종단
종지협 14대 대표의장에 원행 스님 선출

6월 27일, 정기이사회서 만장일치로

원행 스님.

조계종 총무원장 원행 스님이 한국종교지도자협의회 제14대 대표의장에 선출됐다.

(사)한국종교지도자협의회는 6월 27일 서울 중구 컨퍼런스하우스 달개비에서 ‘2019년 정기 이사회’를 열고, 제14대 대표의장에 원행 스님을 만장일치로 선출했다. 임기는 2년.

원행 스님은 대표의장 선출 후 “종교 간 화합을 통해 사회 안정에 도움이 되겠다.”고 말한 것으로 알려졌다.

이날 이사회에는 원행 스님을 비롯해 전임 대표의장 김희중 대주교(천주교 주교회의 의장), 오도철 원불교 교정원장, 김영근 유교 성균관장, 송범두 천도교 교령 등이 참석했다.

한편 종지협은 1997년 종교간 화합과 유대 증진을 위해 불교ㆍ천주교ㆍ개신교ㆍ원불교ㆍ유교ㆍ천도교ㆍ민족종교 등 7개 종교단체가 참여한 가운데 설립됐다. 종교간 상생과 이해를 위해 매년 종교간 대화프로그램, 종교문화축제, 종교지도자 해외성지순례 등을 실시하고 있다.

조용주 기자  smcomnet@naver.com

<저작권자 © 금강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조용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