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강신문

상단여백
HOME 뉴스 학술/문화재
제2회 성운학술상 대상에 조준호 한국외대 교수

5월 24일, 시상식 및 춘계학술대회 개최

제2회 성운학술상 대상에 조준호 한국외대 교수가 선정됐다.

(사)한국불교학회(회장 김성철)는 5월 24일 오후 1시 한국불교역사문화기념관 국제회의장에서 ‘2019년 춘계학술대회 및 제2회 성운학술상 시상식’을 개최한다.

이번 성운학술상 대상은 조준호 한국외대 인도연구소 교수의 ‘아미타불 신앙의 기원과 전개에 대한 규명 – 염불신앙의 본래 의미와 새로운 조망을 위한 시론’이 수상했다. 우수상에는 현암 스님, 장려상에는 송재근ㆍ배금란 씨가 각각 선정됐다.

조준호 교수의 대상 수상논문 발제에 이어 진행되는 춘계학술대회에는 ‘사바 정토, 불교적 이사사회는 가능한가’를 주제로 △어떤 정토를 꿈꿀 것인가(연세대 지혜경) △불교와 지속가능한 발전(건국대 손석춘) △공덕과 수행으로서의 보시와 그 현대적 함의(동국대 장성우) △공유경제시대 불교경제학의 미래(동국대 김성옥ㆍ이상호) 등의 글이 발표될 예정이다.

문의. 한국불교학회(02-2263-1973)

조용주 기자  smcomnet@naver.com

<저작권자 © 금강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조용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