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강신문

상단여백
HOME 뉴스 신행
성불연대, 제3회 마하마야 페스티벌 18일 개최

불교여성개발원 지혜실 및 조계사 앞마당서

불기 2563년 부처님오신날을 맞아 부처님의 어머니 마야부인을 기리며, 그의 지혜와 자비심을 널리 알리는 자리가 마련된다.

10개 불교계 단체로 이루어진 성평등불교연대는 5월 18일 오후 4시 불교여성개발원 지혜실과 오후 6시 조계사 앞마당에서 ‘제3회 위대한 여성! 마하마야페스티벌’을 개최한다. 행사는 1부 토론회와 2부 마하마야페스티벌로 진행된다.

1부 토론회는 ‘해방과 독립의 어머니, 종교에서 찾다’를 주제로 △유교 : 본성의 관점에서 바라본 임신과 출산 – 태교신기를 중심으로(이미림 성균관대 강사) △천도교 : 천도교여성과 식민지조선의 독립(정혜정 원광대 연구교수) △천주교 : 조마리아, 안중근과 대한독립의 어머니 – 천주신앙으로 독립운동을 키운 여성(최우혁 서강대 강사) △개신교 : 3ㆍ1운동과 개신교 여성독립운동가들(손은실 장로교신학대 교수) △불교 : 식민지 해방과 독립 공간에서의 여성보살들(옥복연 종교와젠더연구소장) 등의 글일 발표된다.

2부 마하마야페스티벌은 △여는 마당(붓글 퍼모먼스) △범패의식ㆍ육법공양ㆍ헌시 △김재일 성악가ㆍ황미숙 파사무용단장ㆍ이소감 호랑대표 공연 △다함께 만다라댄스 등의 프로그램으로 진행될 예정이다.

성평등연대 관계자는 “불기 2563년 ‘부처님오신날’을 맞아 지혜와 자비를 실천하고 온 생명을 보호하며 평화를 사랑했던 마하마야, 인류의 스승인 부처님을 낳은 마야부인을 칭송하기 위해 이번 행사를 마련했다.”고 설명했다.

문의. 성평등불교연대(02-733-1366)

조용주 기자  smcomnet@naver.com

<저작권자 © 금강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조용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