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강신문

상단여백
HOME 뉴스 신행
명상공동체 ‘플럼 빌리지’ 집중수행, 한국서 체험한다
(사)자비명상 이사장 마가 스님이 ‘플럼 빌리지 법사단 초청 수행 교실 – 입가엔 미소! 마음엔 평화!’에 대해 설명하고 있다.

자비명상 5월 15~21일, 4회 일정으로
부산ㆍ김천ㆍ용인ㆍ서울 사찰서 진행

세계 4대 생불 중 한 명인 틱낫한 스님이 창설한 세계적인 명상공동체 ‘플럼 빌리지(plum village)’의 수행을 한국에서 체험할 수 있는 자리가 마련된다.

(사)자비명상(이사장 마가 스님)은 5월 15~21일 부산 관음사ㆍ김천 직지사ㆍ용인 행복선원ㆍ서울 현성정사에서 ‘플럼 빌리지 법사단 초청 수행 교실 – 입가엔 미소! 마음엔 평화!’를 개최한다. 수행 교실은 3박4일 집중수행 1회와 하루수행 3회로 진행된다.

이번 수행 교실을 위해 태국에 있는 7명의 플럼 빌리지 소속 법사단이 한국에 온다. 플럼 빌리지 법사단이 한국에서 수행 교실을 지도하는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또 가수 김태곤ㆍ붓다라마 씨가 특별게스트로 참여해 음악 명상 수업도 진행한다.

먼저 3박4일 집중수행은 5월 16~19일 김천 직지사에서 열린다. 참가비는 35만원(자비명상 회원 30만원)으로 △노래 명상 △지도 명상&경전 합송 △걷기 명상 △틱낫한 스님 동영상 법문 △통합 이완 명상 △법당ㆍ마음 나누기 △알아차림 운동 및 노래 △다섯가지 알아차림 수행 △앉기 명상&경전 합송 △법문 △새롭게 시작하기 △다섯 가지 알아차림 수행 수계 의식 △묻고 답하기 등으로 진행될 예정이다.

이어 하루수행은 부산 관음사(5월 15일), 용인 행복선원(5월 20일), 서울 현성정사(5월 21일)에서 열린다. 참가비는 자율보시로 △노래명상 △걷기명상 △법문 △먹기명상 △통합 이완 명상 △마음나눔과 질문대답 등으로 이뤄진다.

자비명상 이사장 마가 스님은 3월 12일 진행한 기자 간담회에서 “이번 수행 교실을 통해 참가자들은 수행의 의미와 수행을 해서 얻을 수 있는 것을 깨닫게 될 것”이라며 “몸속 감각을 하나씩 깨우고, 매 순간을 온전히 느낄 수 있는 진정한 명상을 체험할 수 있을 것”이라고 설명했다.

이어 마가 스님은 “특히 수행 프로그램 중 15분에 한 번씩 종소리가 울리면 참가자들은 모든 활동을 잠시 멈추고, 명상을 하는 시간을 가진다.”면서 “이때 잠시 멈춰 나를 돌아보고 스스로 생각하는 시간을 가질 수 있다.”고 말했다.

이번 수행 교실의 참가를 희망하는 사람은 인터넷 홈페이지(http://mindfulness2.me)를 통해 접수하면 된다.

한편 명상공동체인 ‘플럼 빌리지(plum village)’는 베트남 출신의 스님이자 시인이며, 평화운동가인 틱낫한 스님이 1982년 프랑스 보르도 근교에 창설했다. 이후 세계각지에 ‘풀럼 빌리지’가 만들어졌다.

‘영적인 오아시스’로 불리는 플럼 빌리지는 인종과 종교에 상관없이 각자의 믿음에 따라 마음의 평화를 추구할 수 있는 장소로, 남방불교의 ‘위파사나’를 대중화한 수행으로 일반인에게 친근하게 다가갔다. 플럼 빌리지에서는 대규모 수행이 여름과 겨울에 각각 한 달 가량 열리며, 누구나 최장 3개월까지 체류할 수 있다. 주말 프로그램도 개설돼 있다.

문의. 자비명상(02-2682-0260)

마가 스님과 가수 가수 김태곤 씨.
플럼 빌리지 소속 법사단.

 

조용주 기자  smcomnet@naver.com

<저작권자 © 금강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조용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