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강신문

상단여백
HOME 뉴스 출판
종단협, 외국인용 불교 명구 모음집 발간

무비 스님 저술 ‘Empty and Marvellous’

외국인들에게 한국불교를 소개하는 10번째 책자가 나왔다.

한국불교종단협의회(회장 원행 스님ㆍ조계종 총무원장, 이하 종단협)는 지난해 12월 말 국문ㆍ영문 혼용 한국불교 소개 책자인 ‘Empty and Marvellous’를 발간했다. 이 책은 한국불교를 해외에 알리기 위해 2008년부터 시작한 책자 번역 사업의 10번째 성과물이다.

‘Empty and Marvellous’는 기존에 출간된 <무비 스님이 가려 뽑은 명구 100선> 중에서 42개를 엄선한 경전(금강경, 화엄경, 유마경, 법구경 등)ㆍ조사(청매인오) 명언ㆍ선사(보조지눌, 나옹혜근, 청허휴정 등) 선시 등 불교 명구 모음집이다.

책에는 명구와 해설 사이에 꽃ㆍ나무ㆍ새ㆍ곤충 등을 콘셉트로 그린 한국적이면서도 따뜻한 느낌의 일러스트가 다수 수록돼 있다. 특히 영문과 국문을 함께 실어 국내 독자들도 쉽게 접할 수 있도록 했다. 번역은 불교계 등에서 통ㆍ번역사로 활동하고 있는 홍희연 씨가 맡았다.

종단협은 포교용으로 총 2,000부를 제작했으며, 회원종단, 템플스테이 사찰, 해외 소재 사찰, 주한 외국대사관, 해외 한국대사관, 해외 한국문화원, 해외 대학교, 해외 관음선센터, 도서관 등 300여 곳에 배포할 예정이다.

이강식 기자  lks9710@nate.com

<저작권자 © 금강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강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