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강신문

상단여백
HOME 뉴스 종단
조계종, 승려복지제도 발전 위한 토론회 17일 개최

한국불교역사문화기념관 2층 회의실서

조계종이 승려복지제도 발전을 위한 정책토론회를 연다.

조계종(총무원장 원행 스님)은 12월 17일 오후 2시 한국불교역사문화기념관 2층 회의실에서 ‘제36대 총무원 승려복지제도 발전을 위한 정책 토론회’를 개최한다.

이날 토론회는 조계종 승려복지회 위원 보각 스님의 사회로 △종단 승려복지제도의 발전 방안(박종학 승려복지회 사무국장) △제19교구본사 화엄사 교구 승려복지 시행 내용(화엄사 주지 덕문 스님) △고령사회를 맞이하는 불교계 전략 – 요양원ㆍ요양병원 건립을 중심으로(이진호 동국대의료원장) 등의 글이 발표될 예정이다.

지정토론자로는 미수 스님(제9교구본사 동화사 기획국장), 묘장 스님(중앙종회의원), 지현 스님(대치노인복지센터 관장) 등이 참석한다. 이와 함꼐 종합토론자로는 원묵(백년대계본부 사무국장)ㆍ청아(경기도신체장애인복지회 김포시지부 사무국장) 스님, 김명순 부천대 쇼구, 공방환 승려복지회 위원 등이 참여한다.

조계종 총무원 관계자는 “이날 토론회는 제36대 총무원 승려복지 공약사항 시행방안과 장기적인 승려복지제도 발전 방안 마련을 위한 자리”라고 설명했다.

문의. 02-2011-1726

조용주 기자  smcomnet@naver.com

<저작권자 © 금강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조용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