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강신문

상단여백
HOME 뉴스 복지
조계종복지재단, ‘2018 불교사회복지편람’ 발간

불교사회복지 현황 총 망라

조계종사회복지재단(대표이사 설정 스님ㆍ조계종 총무원장)이 전국의 불교사회복지 관련 법인 및 단체, 시설의 정보를 총 망라한 ‘2018 불교사회복지편람’을 발간했다.

2016년부터 2017년에 걸쳐 우편 및 온라인, 전화 응답을 통해 실시한 불교사회복지전수조사결과를 기반으로 제작한 이 편람에는 조사에 응답한 163개의 법인과 920개 기관의 현황이 정리돼 있다.

복지재단 대표이사 설정 스님은 발간사에서 “국내ㆍ외 다양한 영역에 뿌리를 내려 성장하고 있는 불교사회복지의 발전상과 자원을 파악하기 위한 이 편람이 불교사회복지 활동의 질적 향상을 위한 초석으로 널리 사용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주요 내용으로는 법인 및 기관의 소재지, 연락처, 종사자현황, 시설 규모와 종류 등 기본 현황이 담겨있으며, 2011년 발간했던 편람의 결과와 비교한 지역별ㆍ영역별 분포 현황 등이 정리돼 있어 불교사회복지의 변화 추이를 살펴 볼 수 있다.

복지재단 관계자는 “불교사회복지가 성장하고 확산됨에 따라 산재된 현황 정보를 수집하고, 활동 실태를 파악해 수치화된 객관적 기초자료를 구성했다는 점에서 중요한 의의가 있다.”면서 “불교사회복지 발전 방향 모색을 위한 지침서로써 널리 활용되길 바라며, 전국의 법인 및 교구본사에 배포할 것”이라고 설명했다.

편람에 따르면 불교계법인은 수도권(서울ㆍ경기ㆍ인천)에 37.4%, 경상권 37.9%가, 시설의 경우 수도권(서울ㆍ경기ㆍ인천)에 42.7%, 경상권에 33.2%가 집중돼 있어 불교사회복지의 지역적 불균형이 큰 것으로 나타났다.

또 시설의 영역별로 살펴보면 노인 41.6%, 영유아(어린이집 포함) 18%, 장애인 11.4% 로 나타나 불교사회복지의 대상이 노인에 집중되어 있음을 알 수 있다. 이와 함께 사회 환경의 변화에 따라 다문화ㆍ한부모ㆍ건강가정 분야의 시설이 증가하며 다각적인 복지시설 확대가 이루어지고 있음을 확인 할 수 있다.

한편 편람은 권당 3만원에 판매되며, 구매 희망 및 자세한 문의는 조계종사회복지재단 기획교육연구팀(02-723-5101)으로 문의 하면 된다.

 

조용주 기자  smcomnet@naver.com

<저작권자 © 금강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조용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