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강신문

상단여백
HOME 뉴스 복지
하나금융나눔재단, 영등포보현의집에 차량 후원

22일, 스타렉스 1대

하나금융나눔재단은 2월 22일 조계종사회복지재단이 위탁 운영하고 있는 서울시립영등포보현의집에 스타렉스 1대를 전달했다.

하나금융나눔재단이 노숙인 자활시설에 차량을 후원했다.

하나금융나눔재단은 2월 22일 조계종사회복지재단이 위탁 운영하고 있는 서울시립영등포보현의집(원장 임도영)에 스타렉스 1대를 전달했다.

서울시립영등포보현의집은 노숙인들의 자립ㆍ자활을 위한 다양한 복지서비스를 운영하는 노숙인 복지시설로 현재 200여 명 이상이 생활하고 있다. 복지사각지대에 놓인 노숙인들을 찾아가 안전을 확보하고, 다양한 프로그램을 운영하기 위해 차량이 큰 역할을 하지만 차량 노후로 인해 어려움을 겪고 있었다.

이 같은 상황에서 하나금융나눔재단은 노숙인 지원을 위한 서비스 운영의 기동성을 향상시키고, 이용인들의 안전과 편의를 제공하고자 이동차량 (스타렉스) 1대를 후원했다.

이날 차량 전달식에 참여한 김정한 하나금융나눔재단 사무국장은 “노숙인들의 자립과 재활을 위한 발걸음을 함께 할 수 있어 기쁘다. 전달하는 차량이 튼튼한 발이 되어 노숙인 복지 증진을 위한 도움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이에 임도영 원장은 “도움의 손길을 필요로 하는 분들에게 조금이라도 더 많이, 빠르게 찾아가기 위해 힘차게 달려줄 차량이 생겨 든든하다.”며 감사 인사를 전했다.

조용주 기자  smcomnet@naver.com

<저작권자 © 금강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조용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