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강신문

상단여백
HOME 천태소식
천태종복지재단 대표이사 춘광 스님, 청솔福 방문

21일, 기관 안내 및 관내 소외가정에 쌀 전달

천태종복지재단 대표이사 춘광 스님은 12월 21일 오전 9시 40분 청솔종합사회복지관을 방문했다.

천태종복지재단 대표이사이자 천태종 총무원장 춘광 스님이 천태종복지재단 산하 청솔종합사회복지관을 방문해 임직원들을 격려했다. 또 관내 소외가정에 쌀도 전달했다.

춘광 스님은 12월 21일 오전 9시 40분 청솔종합사회복지관(관장 김재일)을 방문했다. 이 자리에는 관문사 총무 자운 스님, 총무원 기획국장 홍법 스님 등이 함께했다.

이날 춘광 스님은 인사말을 통해 “우리나라는 잘 살지만 복지 분야는 아직 선진국에 비해 뒤쳐져 있다. 여러분들은 가장 중요하고 소중한 소임을 맡고 있는 것.”이라며 “관장님을 중심으로 소통하고, 공유하면서 원활하게 업무를 추진하길 바란다. 여러분들의 관심과 애정이 있어야 복지 분야가 잘 발전될 것”이라고 당부했다.

춘광 스님은 또 “복지관에 찾아오는 사람만을 위한 복지가 아니라 직접 찾아가는 복지를 해야 한다. 그것이야 말로 참다운 복지”라며 “분당ㆍ성남 지역 구석구석을 찾아가며 봉사를 하면 전국 최고의 복지관이 될 수 있다. 앞으로도 ‘내가 이 분야의 최고’라는 생각을 가지고 항상 노력해주길 바란다.”고 강조했다.

이어 춘광 스님은 업무보고를 받은 후 복지관에 떡과 직접 쓴 ‘자비는 무량’ 글귀를 선물했으며, 김재일 관장의 안내로 청솔종합사회복지관 시설을 둘러 봤다.

시설을 둘러 본 후 춘광 스님은 관내 21개 소외가정에 쌀 20kg을 각각 전달했다. 춘광 스님은 대표로 쌀을 전달 받은 한 어르신에게 “추운겨울 항상 건강하시고, 맛있는 쌀밥 지어 드시라.”고 덕담했다.

한편 천태종복지재단 대표이사 춘광 스님은 청솔종합사회복지관 방문에 앞서 7일 강북노인종합복지관과 시립송파노인요양원을, 8일 우면종합사회복지관과 서초어린이집을 각각 격려 방문했다.

인사말을 하고 있는 춘광 스님.
춘광 스닝이 업무보고를 받고 있다.
자기소개를 하고 있는 복지관 직원들.
춘광 스님이 직접 쓴 ‘자비는 무량’ 글귀를 김재일 관장에게 선물 하고 있다.
업무보고 후 기념촬영.
김재일 관장의 안내로 기관을 둘러보고 있는 춘광 스님.
관내 소외가정에 쌀을 전달하고 있는 춘광 스님.
관내 소외가정에 쌀을 전달하고 있는 춘광 스님과 김재일 관장.
기념촬영.

 

분당=조용주 기자  smcomnet@naver.com

<저작권자 © 금강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분당=조용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