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강신문

상단여백
HOME 뉴스 복지
조계종복지재단, 소외이웃에 김치ㆍ백미 지원

15일, 김치 2000kgㆍ백미 500kg

조계종사회복지재단과 한화S&C는 11월 15일 오후 2시 고양시덕양행신종합사회복지관에서 ‘제8회 따뜻한 아랫목 만들기 - 김장행사’를 진행했다.

추운 겨울 소외이웃들이 든든한 겨울을 날 수 있게 조계종복지재단과 한화S&C가 나섰다.

조계종사회복지재단(대표이사 설정 스님)과 한화S&C(대표이사 김경한)는 11월 15일 오후 2시 고양시덕양행신종합사회복지관에서 ‘제8회 따뜻한 아랫목 만들기 - 김장행사’를 진행했다. 행사에는 조계종복지재단 상임이사 묘장 스님과 한화S&C 임직원, 자원봉사자, 이주여성 등 100여 명이 참석했다.

조계종복지재단 상임이사 묘장 스님은 “따뜻한 손길이 필요한 요즘 겨울을 나기 위한 소박한 김장행사를 통해 지역사회 곳곳에 따뜻한 온기를 전할 수 있기를 바란다.”면서 “올해로 8년째 함께하는 한화S&C에 감사하며, 앞으로도 자비의 손길을 기다리는 지역사회 곳곳의 소외이웃들을 찾아가겠다.”고 말했다.

한화S&C 김경한 대표는 “사람과 기술이 공존하는 따뜻한 세상을 만들고자 하는 한화S&C는 앞으로도 재단과 다양한 사회공헌 사업을 통해 우리사회의 따뜻한 정을 느낄 수 있도록 노력하는 기업이 되겠다.”고 강조했다.

이날 행사 참가자들이 담근 김치 2000kg과 백미 500kg은 고양시 일대에 거주하는 장애인, 독거어르신, 저소득 가정 200가구에 전달됐다.

김치와 백미를 전달 받은 한 어르신은 “불교계에서 지속적인 관심을 갖고 사랑을 주셔서 희망의 끈을 놓지 않고 살아가고 있다.”며 감사의 인사를 전했다.

김치와 백미를 전달하고 있는 조계종사회복지재단 상임이사 묘장 스님과 한화S&C 김경한 대표.
행사 후 기념촬영.

 

조용주 기자  smcomnet@naver.com

<저작권자 © 금강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조용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