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강신문

상단여백
HOME 천태소식
부산 삼광사, 국운융창 국민화합 봉축등 점등

16일, 5만 연등 점등대법회 봉행
도용 종정예하 등 1만 대중 참석

점등식에서 내빈들이 점등 버튼을 누르고 있다.

불기 2561년 부처님오신날을 앞두고 국운융창과 국민화합을 기원하는 부산 삼광사의 5만 개의 연등에 불이 환하게 켜졌다.

부산 삼광사(주지 세운 스님)는 4월 16일 오후 6시 30분경 타종과 차문화연구보존회의 육법공양에 이어 지관전에서 ‘불기2561년 부처님오신날 봉축점등대법회’를 봉행했다. 이날 불을 밝힌 삼광사 연등은 33인등, 영가등, 연등, 비단등, 동물등, 사천왕등, 범종등, 법고등, 나한등, 별등, 탑등, 봉황등 등 5만 개에 달한다. 삼광사는 부처님오신날 당일인 5월 3일까지 불을 밝힐 예정이다.

이날 법요식에서 도용 종정예하는 “부처님 향기 가득한 세상 청정하고 행복한 사회, 평화통일을 위한 기원의 등을 밝혀 부처님 걸으셨던 실천의 길을 따라 어두운 마음에 빛을 비추고, 반야의 등불 높이 들어 진리의 길을 떠나야 합니다. 부처님 법 만난 소중한 인연에 감사하며. 세상에는 희망, 마음에는 공덕이 가득한 기쁨의 등불을 밝힙시다.”라고 점등법어를 내렸다.

총무원장 춘광 스님은 치사를 통해 “불기 2561년 부처님오신날을 기리며 수만 개의 등불을 밝히는, 국운융창과 국민화합 기원 점등식을 봉행함을 환희롭고 매우 기쁘게 생각한다.”며 “오늘 우리가 밝히는 이 봉축의 불빛이 심각한 경제난과 위중한 안보상황을 극복하고 사회적 혼란과 인류평화를 위협하는 모든 폭력과 갈등을 한순간에 사라지게 하는 진리의 대광명이 되기를 바란다.”고 기원했다.

앞서 삼광사 주지 세운 스님은 점등사에서 “불자라면 누구나 부처님오신날에 무명을 밝히는 등을 달고, 온누리에 부처님의 법향이 충만하기를 기원해야 한다.”고 강조하고 “우리 모두는 부처님의 지혜광명이 더욱 빛나고 법의 수레바퀴를 늘 쉬지 않게 굴려서 국민화합을 이끌어내고, 국운이 욱일승천하여 남북은 물론 세계가 평화로운 연화장 불국토가 될 수 있도록 다함께 기원하자.”고 당부했다.

앞서 이헌승 삼광사 신도회장은 봉행사를 통해 “삼광사를 밝히는 수많은 등불 하나하나가 국민을 하나로 만드는 화합의 등불이 되고, 나라의 정치, 경제, 사회, 문화에 이르기까지 국운을 융창하게 하는 지혜의 등불이 되기를 기원한다”고 말했다.

삼광사 점등대법회를 축하하는 축사도 이어졌다. 부산불교연합회장 경선 스님(범어사 주지)은 축사에서 “부처님오신날 우리는 중생의 무명을 밝히기 위해 등불을 밝힌다. 오늘 밝히는 삼광사의 연등이 모든 분들에게 자비광명의 빛이 되길 바란다”고 기원했다.

박재민 부산광역시 행정부시장, 백종헌 부산광역시의회 의장, 김영춘 더불어민주당 국회의원도 축사를 통해 삼광사의 부처님오신날 점등대법회를 축하하고 국가 발전과 세계평화를 발원했다.

이어 감사원장 용암 스님은 발원문을 통해 “부처님의 한량없는 광명의 등불이 어둠을 다 멸하듯이 진리로써 탐진치 삼독에 물든 중생들의 어리석은 마음을 밝혀 반야의 지혜를 증득하게 하여 주시옵소서. 헌등공양의 인연공덕으로 부산시민이 무궁발전하고, 국민들이 화합과 통합으로 국운이 융창하고, 평화롭게 살아갈 수 있도록 인도하여 주시옵소서.”라고 부처님 전에 발원했다.

점등식에는 천태종 도용 종정예하를 비롯해 총무원장 춘광 스님, 원로위원 문덕 스님, 감사원장 용암 스님을 비롯한 종단 대덕 스님과 부산불교연합회장 경선 스님 등 지역 불교계 인사, 지자체 관계자 등 사부대중 1만여 명이 동참했다.

점등법회는 삼광사 총무 도선 스님의 사회로 △삼귀의 △반야심경 독경 △상월원각대조사법어 봉독(원로위원 문덕 스님) △국운융창기원 △봉행사 △점등사 △점등법어 △치사 △축사 △축가(삼광사 화엄합창단) △발원문 △점등 △사홍서원 등으로 진행됐다.

한편 삼광사는 연등축제 봉축전야 점등식(5월 2일)과 봉축법요식(5월 3일), 체험부스 및 먹거리장터 운영(5월 2~3일), 삼광사 어린이․청소년 예능대회(5월 3일 백천공원) 등 다양한 봉축행사를 진행한다.

점등대법회에 동참한 대중들이 삼귀의례를 하고 있다.
점등대법회에는 1만여명의 사부대중이 동참했다.
점등법어를 내리는 도용 종정예하.
총무원장 춘광 스님이 치사를 하고 있다.
원로위원 문덕 스님이 상월원각대조사 법어를 봉독하고 있다.
삼광사 주지 세운 스님이 봉행사를 하고 있다.
부산불교연합회장 경선 스님이 축사를 하고 있다.
이헌승 삼광사 신도회장이 봉행사를 하고 있다.
축사하는 박재민 부산광역시 행정부시장.
축사하는 백종헌 부산광역시의회 의장.
축사하는 김영춘 국회의원.
감사원장 용암 스님이 발원문을 낭독하고 있다.
점등대법회에 동참한 대중들이 삼귀의례를 하고 있다.
차문화연구보존회의 육법공양.
축가를 부르고 있는 삼광사 화엄합창단.
삼광사 경내를 환하게 밝힌 연등.
삼광사 경내를 환하게 밝힌 연등.
삼광사 경내를 환하게 밝힌 연등.
자신과 가족의 연등을 보는 불자들.

 

부산=이강식 기자  lks9710@nate.com

<저작권자 © 금강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부산=이강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