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강신문

상단여백
HOME 천태소식
금강대 불문연-日다이쇼대 공동세미나

20~21일, 금강대서 ‘성문지와 불교사본’ 주제

금강대 불교문화연구소(소장 박창환)와 일본 다이쇼대는 오는 20일과 21일 금강대 사이버강의실에서 ‘성문지(聲聞地)와 불교사본’이라는 주제로 공동세미나를 개최한다.

이번 세미나에는 다이쇼대 인도학과 티벳학 연구자들이 참가했으며, 20일 성문지와 관련된 연구자료 5편이, 21일 블교사본에 관한 연구자료 4편이 발표된다.

박창환 금강대 불문연 소장은 “그동안 금강대는 2013년 하버드대와 손잡고 <유가행자들의 불교적 토대(The Foundation for Yoga Practitioners)>를 공동출간 하는 등 유래 없는 교육성과를 냈으며, 이번 세미나는 이 연구의 후속편이다. 또한 이번에 참가한 연구진은 2000년대 초 비엔나대학의 슈타인켈너도 인정한 세계에서 유일한 그룹이며, 많은 성원과 참여를 부탁한다”고 전했다.

공동세미나에서는 20일 △성문지의 산스크리트 사본-한역ㆍ티벳역과 비교하여(나가시마 준도) △성문지와 간다라 불교의 관계(이시다 카즈히로) △성문승, 유가사지론사, 경량부 육처수승(六處殊勝)=종자 개념을 중심으로(박창환) △성문지의 사마타와 위빠사나 수행(다 카코 아베) △성문지의 종성지(種姓地)를 다루며(김성철), 21일 △씨내뻬리(사마타圖)의 역할과 중요성(차상엽) △산스크리트 사본들에서 학문활동 탐색(구라니시 켄이치) △<현관장엄론>에 고나한 아 리야 비묵띠세나 주석의 두 산스크리트 사본에 관하여(이영진) △탄트라 불교의례 매뉴얼 편집하기(다네무라 류겐) 등의 글이 발표된다.

윤호섭 기자  sonic027@naver.com

스마트폰 어플로 만나요, '천수천안 금강신문'

<저작권자 © 금강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윤호섭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